태극기 밟은 한명숙 전총리 고발? 전두환 박정희는?

2011.05.27 09:11

어제 한명숙 전 총리가 '노무현 추모비'를 세우기 위한 행사에 참여한 한장의 사진이 보수 성향-어떻게 봐도 이해안가는 극우라고 해야 정확하지만. 우리나라의 단어적 정의를 빌려서- 사람들 사이에서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보수 사이트인 '조갑제 닷컴'에 한 회원이 올린 글이 '나는 보수언론(극우언론)이다'라고 외치는 뉴데일리 찌라시로 옮겨지면서, 심지어 포탈 사이트 메인까지 올라왔습니다. 정말 할일들이 없나 봅니다.

한명숙 전 총리가 무엄하게도 일국의 국기를 발로 밟고 섰다는게 주요 요지입니다. 당연히 온갖 비난의 댓글이 달리고, 쌍욕이 난무하고 있습니다. (증거를 남기기위해 링크 걸고 싶지만, 제 링크로 혹 그곳에 방문하셔서 그 사이트들 트래픽 올릴까봐 링크도 생략하겠습니다.)

그들 눈에는 신발을 벗고 올라간 한명숙 전 총리의 모습은 전혀 보이질 않나 봅니다.

말도 안되는 핑계잡는 이 사진을 놔두고 조금 시야를 돌려 봅시다.

우선 그들이 대한민국의 힘이라고 믿어 의심치 않았던 월드컵 태극기 응원. 정말 대단한 응원 이였다는거 저도 인정합니다.

그런데 저 태극기가 과연 어디에 있었다고 생각해 본적 있으십니까? 사용하지 않을 땐 돌돌돌 말려서 바닥에 짱박혀 있습니다. 그나마 잘 보관하는 사람들은 비닐 봉지에 넣지만, 저정도 대형 태극기를 응원도구로 사용하는 대부분은 그냥 막 사용합니다. 경기가 진행중이니, 일일이 보관하는 봉지 같은 곳에 넣엇다 뺐다 할 여력이 안되거든요. 무게도 백킬로그램이 넘어가는데 그게 쉽겠습니까?

또한 저거 말았을 당시 부피를 보신 사람은 알겠지만, 엄청납니다. 경기장내라면 보관할 마땅한 곳도 없습니다. 큰부피, 마땅하지 않은 장소, 빽빽한 사람. 당연히 이곳 저곳 많이 사람들에게 차입니다. 못봤으니 못믿겠다 라고 하실분을 위해 또다른 사진 한장 보여드리겠습니다.

또다른 월드컵 응원의 대명사였던 거리 응원후 남겨진 쓰레기입니다. 이를 어쩝니까? 수많은 태극기들이 쓰레기들과 함께 뒹굴고 있습니다.

이런. 월드컵 응원하던 대부분의 사람들은 맞아 죽어야 할 사람들이 되었습니다.

조금더 베베 꼬인 사진 한장 올려봅니다.

자기들말로 진정 나라를 생각하시는 보수 단체 어르신들의 모습입니다. 나라를 너무나 사랑하는 마음에 태극기 들고 목이터져라 외치시더니, 집에 가실때 태극기는 쓰레기통에 쳐박아 놓고 가시는 모습입니다.

그들의 이분들도 맞아 죽어야 할 사람들일텐데, 이런 분들의 사진은 결코 올라오지 않습니다. 요즘 이분들 지난 10년에 비하면 활동 무지 많이 하시는 걸로 알고 있는데, 이런 모습이 아직도 잘 안알려지는 것 보면 활동 빈도가 아직은 모잘라나 봅니다.

독재자 박정희, 쿠테타로 정권을 찬탈해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위험에 빠트린 전두환을 몰아내기 위한 민주화 운동 당시 진심으로 이 나라의 민주주의를 지키기위해 태극기들고 행진 하던 사람들에게 무참히 총을 쏘고, 땅에 떨어진 태극기를 군화 발로 짓밟았던 기억은 어디다 버린 걸까요?


도대체 그 기억들은 어디로 사라져서 이토록 나라를 사랑하는 보수 성향 사람들이 독재자 박정희와 쿠테타를 일으킨 전두환을 지지하는 겁니까?

하기사 국립 묘지에서 파안대소하고, 묘지를 발로 발고 손으로 떡하니 기댄체 사진찍고 있는 사람을 대통령이라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그런 과거 따위 이미 다 잊은지 오래고, 들춰낼 필요없이 가만히 두어야 할 과거일 뿐이겠죠.

한명숙 전 총리가 정말로 맘속에 대한민국을 모욕할 생각이 있었다고 칩시다. 그래서 쌍욕했다고 한다면, 전두환과 박정희에게도 똑같이 쌍욕을 날려주시길 바랍니다.

한명숙 전 총리는 고작 태극기를 발로 밟았을 뿐이지만, 전두환과 박정희는 대한민국 헌법정신과 대한민국 국민 모두를 능욕한 사람입니다.

시사 , , , , , , , , , ,

  1. 아호 정말 이것도 어이가없네요
    저는 전두환 노태우 박정희좀 어떻게 했으면 좋겠습니다.
    박정희의 경우 우리나라를 발전시킨건 인정하겠지만 잘못된부분은 반드시 재평가되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2. 마지막 사진 첨보는건데 너무 충격인데요...ㅠㅠ

  3. 할말이 없습니다.
    그저~~~ 한숨만 또 한숨만..
    안타깝기 그지 없네요..ㅠㅠ

  4. 극우가 할 수 있는 일은 저런 트집만 잡는 일이죠.
    그들이 결코 진보와 민주주의 세력을 이길 수 없는 이유는
    가치관도 사상도 없고 그저 돈과 권력만 쟁취하기 위해
    탐욕의 덩어리기 때문입니다.

  5. Blog Icon
    루디아둥지

    오즈님글 넘 고맙습니다...
    저는 저기 태극기 들고있는 '그날그거리' 사진만 보면 왜케 울컥하는지...ㅠㅠ

  6. 마지막 사진에 더 어이가 없습니다.;;;;;;;;;;;;

  7. Blog Icon
    훈지공명

    전두환 박정희 네. 잘못했습니다. 그럼 지금 한명숙과 노무현 추모하는 사람들의 짓거리는 정당하다는 겁니까? 과거에 잘못한 사람이 있으면 지금 그 잘못을 또 하는 사람은 그 죄에서 벗어날 수 있습니까? 트집이라고 하지 말고 잘못된 건 잘못됐다 인정해야 합니다.

  8. Blog Icon
    몽니

    그나마 신발벗고 올라갔네요

    보기 않좋죠
    상식이 있는 사람이라면 누가 봐도 경솔한 행동이죠
    더욱이 민주당, 노무현이라고 하면 빨갱이로 매도하는 분들께서 보시기에 오죽했겠습니까

    애국열사 수구할배들 그 군사 독재 추종자들은
    그 위엄하신 태극기를 쓰레기통에 버리고들 가시네요
    미국 성조기랑 함께 흔들다 말입니다 ㅎㅎ
    참 대단한 애국자들 납셨습니다

    그사람들은 사형감이군요 ㅎㅎㅎ

    어떻한 행동을 보고 판단할때
    그 취지와 자세가 중요한것이겠죠
    변봉투에 잇는 똥과
    지하철 바닦에 있는 똥은 같은 똥이지만 그 취지가 다르듯 말입니다

    태극기에 올라갔다 단순한 사실만 가지고 사실을 호도하는 수구꼴통 가스통 애국열사들의 쓰레기통 투적에 비하면 세발에 피네요

    추종이니 어쩌니 하시는걸 보면 뭐 알만합니다만..

    님께서는 지하철에 누군가 싸갈긴 똥과
    변봉투안의 똥을 동급으로 보시는듯하네요

    뭐 둘다 보기 껄끄러운 똥입니다만

  9. Blog Icon

    아주 편협적인 글이군요.
    한명숙이란 이름 뒤에는 총리라는 극진한 호칭을 구사하고 전두환,박정희는 더러운 독재자와 능욕자로 치부 하시는군요.
    일반인들의 행태와 공인의 행태에 비교하는 것 또한 치졸한 생각이라 느껴집니다.

  10. Blog Icon
    오주르디

    태극기 위에 아주 단정하고 엄숙하게 서 있는 한 전 총리의 모습,
    보기 좋군요. 국기에 대해 예를 표하는 것 보다 더 진지해 보이지 않습니까?

  11. Blog Icon
    sadas

    핵펭귄 노랑개구리도 재평가해라 전라도 홍어새끼들 ㅋㅋ

  12. Blog Icon
    쯔쯔

    이딴걸 글이라고 싸대다니 진정 뇌물현개시개가 여러사람을 망쳤구만...

  13. Blog Icon
    말 많은 한명숙씨

    현제가 중요하다.
    지금 잘못했으면 잘못한것이다. 왜 지난 일들을 들고 난리야. 일단 지금부터 잘못을 인정하고 시정해야 한다. 그래야 미래가 발전한다.

  14. Blog Icon
    등잔

    다들 제정신 아니군..
    노무현이도 전두환 노태우처럼 법정에 서야 마땅한 인물이었다
    지구상에 어떤한 인간이든 이 나라 국기위에 올라설수 없다
    전현직 국가 통치권자도 해당한다..
    백치가 아니고서야 있을수 없는일이다..

  15. 아이러니한 현상입니다.
    mb정권을 욕하면서도 박근혜 지지율이 1위라는 사실이..
    이렇게 3년만에 물가폭등시키고 서민경제를 파탄내기도 힘들겁니다.
    잘보고 갑니다.

  16. Blog Icon
    이건 아니지

    한명숙 전총리의 사건을 이야기 해야지
    비교해서 다른 사람에 관한 이야기로 A보다 B가 더 더럽다라는 전개는
    소위 말하는 물타기로 밖에 안 보이네요.

    B보다 A가 더 작은 범죄라고 해서 면제부를 받을 수는 없는 것입니다.
    A.B 모두 처벌을 받아야 마땅합니다.

  17. Blog Icon
    evi

    좌파보단 적당한 우파가 좋긴 좋죠